전체메뉴
개 짖는 소리에 이웃과 말다툼하다 흉기까지 휘둘러
2019년 11월 14일(목) 04:50
○…개 짖는 소리에 화가 나 이웃과 말다툼을 벌이다 흉기까지 휘두른 50대가 특수상해 혐의로 경찰서행.

○…13일 광주광산경찰에 따르면 A(55)씨는 이날 새벽 0시 20분께 자신이 거주하는 광주시 광산구 한 아파트 복도에서 옆집 개가 늦은 시간까지 짖어대자 찾아가 말다툼을 벌였는데 이 소리에 평소 옆집 주민과 친분이 있던 아래층 주민 B(44)씨가 자신을 말리자 싸움을 벌인 끝에 집에 들어가 흉기를 꺼내 휘둘렀다는 것.

○…경찰관계자는 “B씨보다 체구가 작고 나이가 많은 A씨가 얼굴 등을 수차례 폭행당하자 흉기를 꺼내 휘두른 것으로 보인다”며 “B씨는 약지를 깊게 베였으나 생명에는 지장이 없다”고 설명.

/김민석 기자 ms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