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군산시, 소나무 재선충병 방제 총력
2019년 11월 14일(목) 04:50
군산시가 소나무 재선충병 완전 방제를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군산시는 소나무재선충병 피해확산을 예방하고 생태적으로 건강한 소나무림을 육성하기 위해 12월부터 내년 3월까지 사업 완료를 목표로 소나무재선충병 방제에 나선다.

시는 월명공원과 은파, 청암산 등 11개 사업구에 대해 현재 실시설계용역을 진행하는 한편 10억원을 투입해 소나무 고사목 및 방제대상목 6만 그루를 제거하고, 보존 가치가 큰 우량 수목 보호를 위해 소나무 15만 그루에 대해 예방나무주사를 실시할 방침이다.

특히 피해 유형별로 모두베기, 소구역 골라베기, 단목벌채 등 방제방법을 다각화해 방제 효과를 높이고 익산시와 연접해 집중관리가 필요한 선단지(나포면, 임피면, 서수면)는 정읍국유림관리소와 협업을 통해 공동방제가 추진된다.

벌채목은 목재 가공업체인 (주)유니드에 납품해 자원화하고 판매대금은 방제 비용으로 재투입해 예산 절감이 뒤따를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군산=박금석 기자 nogusu@