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펄펄~ 나는 손흥민
EPL 셰필드전 리그 3호골 폭발 팀은 1-1…토트넘, 5경기 연속 무승
2019년 11월 11일(월) 04:50
손흥민(27·토트넘)이 잉글랜드 프로축구 리그에서 잇따라 골을 터뜨리고 있다.

손흥민은 10일 런던 토트넘 홋스퍼 스타디움에서 열린 셰필드와 2019-2020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 12라운드 경기에서 리그 3호골(시즌 8호골)을 넣었다.

이번 골로 개인통산 한국인 유럽프로축구 최다 골 기록도 124골로 늘었다. 지난 7일 최다 골 기록을 경신한 손흥민은 이후 골을 넣을 때마다 기록을 새로 쓴다.

토트넘은 이날 해리 케인을 선두로 4-2-3-1 전술을 펼쳤다. 왼쪽 날개로 선발 출전한 손흥민은 풀타임을 뛰었다.

후반 13분 골 지역 앞에서 알리가 찬 해리 케인을 향한 패스가 셰필드 수비수 스티븐스에 막혔다. 하지만 스티븐스 발에 닿은 공이 흘러나오자, 골 지역 안쪽으로 미리 진입했던 손흥민이 가로채 골키퍼 가랑이 사이로 슛을 꽂아넣었다.

한편 토트넘은 이날 후반 33분 셰필드 조지 발독에게 동점골을 허용하면서 1-1로 경기를 마쳤다. 이번 경기로 토트넘은 정규리그 5경기 연속 무승(3무 2패)을 기록했다.

/유연재 기자 yjyou@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