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시의회 민주 소속의원 이재명 선처 탄원서
2019년 10월 21일(월) 04:50
광주시의회 더불어민주당 소속 의원 22명(전체 23명)은 20일 “ 항소심에서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은 이재명 경기도지사의 선처를 요구하는 탄원서를 18일 대법원에 제출했다”고 밝혔다.

의원들은 탄원서에서 “이 지사의 경기도민을 위한 다양한 정책이 지속하기를 간절히 열망하는 1350만 경기도민과 뜻을 함께한다는 사실을 알리고, 재판부에 간곡히 선처를 구하고자 한다”며 “도정의 불안정으로 그 피해가 도민에게 고스란히 전가되지 않도록 대법원의 현명한 판단과 선처를 바란다”고 밝혔다.

또 “이 지사는 청년 기본소득, 공공의료시설의 CCTV, 닥터헬기 도입 등 다양한 정책을 추진해 경기도민의 삶의 질을 개선하는 데 몰두했으며 나아가 다른 지방자치단체에서 선도적인 사례로 받아들여지고 있다”고 덧붙였다.

한편 수원고법은 지난달 6일 공직선거법 위반 등 혐의로 기소된 이 지사에 대한 항소심 선고 공판에서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 이 지사와 검찰 모두 대법원에 상고했다.

/오광록 기자 kroh@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