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롯데백화점 광주점, 유아교육 매장 ‘마이리틀타이거’ 개점
2019년 09월 02일(월) 16:22
유아교육 전문 SPA브랜드 ‘마이리틀타이거’가 2일 롯데백화점 광주점 8층 유·아동 매장에 문을 열었다.<롯데백화점 광주점 제공>
추석을 앞두고 롯데백화점 광주점이 유·아동 매장을 보강했다.

광주점은 유아교육 전문 SPA브랜드 ‘마이리틀타이거’가 2일 8층 유·아동 매장에 문을 열었다고 이날 밝혔다.

삼성출판사가 운영하는 ‘마이리틀타이거’는 도서, 교구, 장난감 등 200여 종의 유아교육 상품을 내놓고 있다. 이 매장에서는 ‘핑크퐁 사운드북’ ‘도우테이블’ ‘마스터 셰프’ 등 국내외 인기 유아교육 용품을 만날 수 있다.

인기 상품인 ‘모레놀이 세트 디저트’는 아이들이 앉아 사용하기에 딱 맞는 높이로 설계된 인체공학적인 제품으로 꼽히고 있다.

‘마이리틀타이거’는 개점을 기념해 특가 상품을 마련하고 모든 구매 고객에게 동물 벽 그림을 증정할 예정이다.

이미예 롯데백화점 광주점 아동매니저는 “1세부터 7세까지 유아 어린이들이 체험을 통해 흥미를 이끌어 내는 여러 종류의 장난감과 학습 교구를 한자리에서 만나 볼 수 있다”며 “SPA매장으로 가격 거품을 빼 합리적인 가격으로 판매하고 있다”고 말했다.

/백희준 기자 bhj@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