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시민의 날, 송가인이 축하공연하고 150m짜리 워터 슬라이드 운영한다
25일 시청에서 시민의 날·세계인의 날 기념식 등 행사 다채
시청 앞 잔디광장·도로에는 캠핑·어린이 물놀이 시설 등 설치
주요 30개 시정 시민이 평가하는 ‘정책평가박람회’도 기대
2024년 05월 20일(월) 17:40
제59회 광주시민의 날을 기념하는 축제가 25일 광주시청에서 열린다. 어린이 물놀이 시설인 150m짜리 워터 슬라이드가 설치되고, 송가인이 축하공연을 한다.

20일 광주시에 따르면 ‘광주 만세’를 주제로 열리는 축제는 기념식, 즐길 거리, 참여 무대 등으로 꾸며진다. 광주 96개 동을 대표하는 숨은 재주꾼들의 경연 ‘싱투게더 광주 시즌1’에서는 트로트 가수 송가인이 축하 공연을 장식한다. 본무대(야외음악당)에서 펼쳐지는 ‘스테이지 59’는 전라도 말 자랑대회, 철권대회, 퀴즈, 챌린지, 공연 등을 선보인다.

야외음악당에서는 푸드 트럭이, 시청 1층 시민홀에서는 플리 마켓이 운영된다.

시청 1층 안전체험관 앞에서는 민선 8기 시정을 평가하는 정책평가박람회, 시청 대회의실과 시의회 1층에서는 제17회 세계인의 날 기념행사도 열린다.

시청 앞 잔디광장을 열린 청사 개방과 함께 ‘피크닉 인(in) 광주’로 꾸며 가정의달 온 가족이 소풍을 즐길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또 시청 앞 도로 150m에 어린이 물놀이 시설인 워터 슬라이드도 설치한다. 광주시는 행사준비를 위해 오는 23일 오전 10시부터 25일까지 시청 앞 사거리~한국은행 후문 삼거리 도로 차량 통제에 나선다.

광주시민의 날은 애초 11월 1일이었으나 1980년 광주시민의 항거에 계엄군이 퇴각한 5월 21일로 2010년부터 변경해 기념하고 있다.

강기정 광주시장은 “올해 광주시민의 날은 ‘생일 콘셉트’로, 기쁨과 축제의 시간, 시민이 참여하고 만들어가는 창조의 축제로 진행되는 만큼 광주시민이 한마음 한뜻으로 축하의 기쁨을 누리는 자리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박진표 기자 lucky@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