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나주시 연말까지 친환경자동차 1500대 시대 연다
전기차 100대·전기 이륜차 50대
2차 민간 보급 사업 추진
1760만원 지원…15일부터 신청
2021년 09월 14일(화) 07:00
나주시청
‘전기차 보급률’ 전남 1위를 달리고 있는 나주시가 가속도를 내고 있다.

나주시는 올 연말까지 친환경자동차 1500대 시대를 열기 위해 ‘2021년 전기차 2차 민간보급사업’을 추진한다.

이번 사업은 전기차 100대, 전기 이륜차 50대 보급을 목표로 진행되며, 전기차 구매 시 최대 1760만원의 보조금을 지원한다.

대상은 지난달 10일부터 현재까지 나주시에 주소를 둔 개인·법인·단체 등이다. 신청서는 오는 15일부터 저공해차 구매보조금 지원시스템(ev.or.kr/ps)을 통해 접수 하면 된다.

신청자들은 구매 희망 차종을 판매하는 영업소와 지점을 방문해, 계약을 체결한 후 보조금 지원신청서 등 구비서류를 함께 제출해야 된다.

신청 가능한 전기차는 ‘전기자동차 통합포털(ev.or.kr)’에 공지된 ‘환경부 보조금 인증’을 통과한 차량 중 2개월 이내 출고 조건을 충족해야 한다. 2개월 내 차량이 출고되지 않으면 보조금 지원 대상자 선정에서 제외된다.

앞서 나주시는 친환경차 민간보급사업을 개시한 지난 2017년부터 올해까지 공공·민간용 전기차 1332대를 보급했다. 하반기에 공급하는 150대를 더하면 전기차 보급물량은 1500여대에 달할 전망이다.

이 같은 보급 물량은 나주시가 역점 추진하는 대한민국 에너지수도 비전의 세부 성과 지표인 ‘2025년까지 전기차 3000대 보급’ 목표량의 50%에 해당 한다.

나주시는 내년에도 400대 이상의 전기차를 보급할 예정이며, 충전시설을 비롯한 친환경차 인프라 확대에 나설 계획이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지난 3년 간 전남도 내에서 가장 많은 전기차를 보급함으로써 에너지수도 나주의 위상과 친환경차 선도도시 입지를 굳건히 다져왔다”며 “전기차 3000대 보급 목표를 달성하는 날까지 사업 추진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나주=김민수 기자 kms@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