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화정새마을금고 김현대 전무, 전화사기 예방 공로 표창
2021년 01월 26일(화) 22:05
광주 화정새마을금고 본점 김현대(가운데) 전무는 최근 광주서부경찰로부터 전화금융사기 예방에 대한 공로로 표창을 받았다.

김 전무는 지난해 11월 창구를 찾은 한 고령의 고객이 현금 2000만원 출금을 요구하자 사용처를 확인했고, 명확한 답변을 하지 못하자 보이스피싱 범죄임을 직감했다. 이후 경찰에 신고한 뒤 고객을 설득해 출금을 지연하는 등 범죄를 예방했다.

/백희준 기자 bhj@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