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함평군, 내년 ‘기미 4ㆍ8 만세운동 기념관’ 건립
2020년 12월 08일(화) 03:00
함평군은 매년 4월8일 주민과 학생 1000여명이 참여하는 ‘기미 4·8 독립만세운동’ 재연행사를 열고 있다. <함평군 제공>
함평군은 내년에 ‘기미 4·8만세운동 기념관’을 건립한다.

함평군은 순국선열들의 호국정신을 기리고 확산하기 위해 총사업비 3억원을 들여 해보면 문장 3·1만세탑 인근에 30여평 규모의 ‘기미 4ㆍ8만세운동 기념관’을 건립한다고 7일 밝혔다.

함평군은 현재 국비 9000만원과 도비·군비 2억1000만원 등 총사업비 3억원을 확보했다. 함평군은 내년 4월 착공해 내년 안에 완공할 계획이다. 함평군은 매년 4월8일 주민·학생 등 10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기미 4·8만세운동 추모식과 독립만세운동 재연행사를 하고 있다.

/함평=황운학 기자 hwang@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