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함평군, 209억원 들여 상수도 현대화사업 추진
2024년까지…노후 상수관 정비 등
2020년 12월 01일(화) 20:00
함평군은 지난 26일 상수도 현대화사업소 문을 열었다. <함평군 제공>
함평군은 군민에게 안전하고 깨끗한 수돗물을 공급하기 위해 2024년까지 209억원을 들여 상수도 현대화사업을 추진한다고 1일 밝혔다.

이번 사업은 노후한 상수관을 정비하고 현대화해 안정적인 수돗물을 공급하고 가뭄 등에 대응하기 위해 추진한다.

2024년까지 함평읍, 학교·엄다·대동면의 노후관을 정비하고 블록시스템과 유지관리시스템 등을 구축한다.

이를 위해 지난 26일 현대화사업소 개소식을 갖고 본격적인 사업을 시작했다. 이날 개소식에는 이상익 함평군수, 윤앵랑 함평군의회 부의장, 최등호 한국수자원공사 영·섬유역본부장과 관계자 등 10여 명이 참석했다.

이상익 군수는 “지방상수도 현대화사업을 성공적으로 추진해 군민에게 깨끗한 수돗물을 안정적으로 공급할 수 있도록 사업 추진에 만전을 기해 주기 바란다”고 당부했다.

함평군은 환경부가 주관한 일반수도사업 운영관리 실태 평가에서 2년 연속 전국 최우수기관에 선정되는 등 수도 서비스 품질향상 공로를 인정받았다.

/함평=황운학 기자 hwang@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