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금호타이어, 체코 자동차 기업에 신차용 타이어 공급
2020년 10월 23일(금) 04:00
금호타이어는 체코의 자동차 기업 ‘스코다’(SKODA)의 준중형 간판모델 ‘옥타비아’(Octavia)와 컴팩트 크로스오버 ‘카미크’(Kamiq)에 신차용 타이어(OE)를 공급한다고 22일 밝혔다.

금호타이어는 옥타비아에는 올해 5월부터 공급하고 있으며, 카미크에는 내년 1월부터 공급할 예정이다.

스코다는 1895년 설립돼 자전거 제조에서 출발한 자동차 기업으로 4세대 옥타비아는 연간 40만대 이상 판매되는 스코다의 주력모델이다. 지난해 독일 내 판매량 8위에 이를 정도로 체코 외에 유럽과 중국에서도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카미크는 2018년 북경 모터쇼에서 처음 공개된 컴팩트 크로스오버로, 최근 소형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인기 속에 스코다의 차세대 주자가 될 것으로 기대되는 모델이다.

금호타이어는 세계 3대 디자인 어워드 중 하나인 iF 디자인 어워드에서 본상을 수상하며 디자인 우수성을 검증을 검증받은 ‘엑스타 PS71’ 타이어를 스코다 측에 공급할 계획이다.

/박기웅 기자 pboxer@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