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여수시, 전세버스·화물차 생활안정자금 지원 확대
2020년 09월 09일(수) 00:00
여수시는 코로나19 여파로 생계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전세버스와 화물자동차 운수종사자에게 지원하는 생활안정자금을 확대 지급한다고 8일 밝혔다.

여수시는 지난 7월 전세버스와 화물자동차 운수종사자 1340명(전세버스 319명, 화물 1021명)에게 긴급 생활안정자금으로 1인당 50만원씩 6억7000만원 상당의 선불카드를 지급했다.

당초 영업장의 소재지나 차량등록지, 운전자의 주민등록 주소지가 모두 여수시에 있는 경우만 대상이었으나 화물운수업의 특성상 주소지와 영업장이 다른 경우가 많아 지원을 받지 못하는 운수종사자가 많았다.

이같은 문제의 해결을 위해 여수시는 5월27일 이전부터 신청일까지 주소지를 여수시에 둔 운수종사자의 경우 영업장 소재지가 타 지역에 있어도 생활안정자금을 지원할 수 있도록 대상을 확대했다.

신청기간은 오는 14일부터 20일까지이며, 신청서와 제출서류를 준비해 여수시청 교통과에 직접 방문해 신청하면 된다.

/여수=김창화 기자 ch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