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시, 교통사고 잦은 14곳 개선공사
신창IC사거리 차로조정 등
2020년 08월 05일(수) 00:00
광주시는 교통사고가 잦은 지역 14곳에 대해 개선 사업을 진행한다고 4일 밝혔다.

광주시는 경찰청, 도로교통공단, 행정안전부와 함께 인명 피해를 기준으로 한 곳에서 연간 5건 이상 교통사고가 발생한 다발 지점을 대상지로 선정했다.

올해 사업 대상지는 서구의 경우 치평동 옛 이마트 앞 사거리, 상무 롯데마트 앞 사거리, 상무시민공원 앞 사거리, 마륵동 김대중컨벤션센터역 삼거리 등 4곳이 포함됐다.

남구에서는 월산동 월산사거리, 송하동 전남혈액원 입구 삼거리 등 2곳이며 북구는 양산동 코카콜라 사거리와 신안동 용봉 휴먼시아 아파트 앞∼전남대 정문 앞 등 2곳이다.

광산구에서는 신창동 신창IC 사거리, 우산동 광주여대 입구 사거리, 산월동 첨단 부영 1차 정문 사거리, 하남동 홈플러스 앞 사거리, 신촌동 신촌삼거리, 도천동 쌍용자동차 전시장∼수완교 하부도로 등 6곳이 선정됐다.

/최권일 기자 cki@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