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포스트 코로나 선제적 대응 ‘스마트 전남학교’ 만들겠다”
장석웅 전남교육감 취임 2주년 기념 브리핑
2020년 06월 30일(화) 05:00
“모두가 빛나는 지속가능한 전남 교육 발판을 착실히 다져가겠습니다.”

장석웅 전남도교육감이 29일 교육청 2층 대회의실에서 취임 2주년 기념 비대면 기자 브리핑을 갖고 ‘지속가능한 전남 미래교육’ 도약 의지를 천명했다.

장 교육감은 “코로나19가 앞당긴 미래, 저출산 고령화 등으로 지금 교육현장은 새로운 변화와 도전에 직면해 있다”면서 “포스트코로나 시대에 선제적으로 대비하기 위해 ‘스마트 전남학교’를 만들겠다”고 강조했다. 학습자 친화형 원격수업 플랫폼을 완비하고, 수업용 태블릿 PC와 노트북 보급, 온라인 학습카페와 수업스튜디오 등 미래형 에듀테크 구축함으로써 이를 실현하겠다는 것이다.

장 교육감은 ‘지속가능 전남 미래교육’ 실현을 위해 ▲삶과 앎이 연계된 역량중심 교육과정 ▲작지만 강한 전남형 강소학교 육성 ▲포용과 공정의 책임교육 ▲학습중심 전남교육 전환 ▲자치와 협치의 전남교육 등 5대 핵심과제도 제시했다.

또 ▲AI·소프트웨어 교육과 연계한 창의융합형 교육과정 운영 ▲작은학교 유형별 운영모델 창출 ▲보편적 생활·학습복지 확충 ▲전문적 학습공동체 일상화 ▲학부모·지역사회 참여기회 확대 등도 추진한다.

장 교육감은 이와 함께 “취임 후 지난 2년 동안 학생의 올곧은 성장과 변화를 최우선 가치로 삼고, 학생과 교실을 중심에 놓는 교육에 매진한 결과 현장에 많은 의미있는 변화를 일궜다”고 자평했다.

장 교육감은 “지난 2년 간 이룬 이런 성과를 더욱 발전시키고 한계점을 보완해 아이들이 지식보다 삶의 역량이 더 중요해지는 미래를 준비할 수 있도록 ‘전남미래교육 종합발전계획’을 수립해 학교를 변화시켜 나가겠다”고 밝혔다.

/김대성 기자 big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