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지방조달청, ‘e-발주시스템’ 활성화 추진
2020년 05월 27일(수) 00:00
조달청 e-발주시스템. <조달청 제공>
광주지방조달청은 코로나19 사태 진정 이후에 대비해 공공기관이 발주하는 협상 계약 전 과정을 온라인으로 통합 관리하는 ‘e-발주시스템’ 활성화를 추진한다고 26일 밝혔다.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지난달 정부는 협상 계약 평가 등을 모두 온라인으로 전환했다.

온라인 평가 대상 사업 규모을 10억원 미만에서 20억원 미만으로 확대하고, 20억원 이상도 감염병 예방 등 필요하면 온라인 평가를 할 수 있도록 했다.

e-발주시스템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면 감염병 확산 방지, 입찰 비용 절약, 정부 사업 제때 추진 등이 가능할 것으로 조달청은 기대했다.

조달청은 우선 자체평가 실시기관을 위해 e-발주시스템 평가 절차 가이드를 제공하고, 나라장터에 ‘화상평가 안내 페이지’를 신설한다.

평가위원에게는 온라인 평가 매뉴얼과 동영상을 작성·배포하고, 평가위원 컴퓨터에 관련 하드웨어·소프트웨어 설치 등 원격지원 서비스를 제공한다. 온라인 화상평가에 동시 접속할 수 있는 사용자 수는 현 2000명에서 무제한으로 확대된다.

지난 2015년부터 올해까지 ‘e-발주시스템’에 제출된 제안서는 올해 2만3278건을 포함해 총 9만9667건이다. 5년여 동안 e-발주시스템 평가를 거친 1만3248건 가운데 76.3%(1만105건)은 온라인 평가를 진행했다.

/백희준 기자 bhj@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