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총선 라운지] 천정배·장병완 “광주형 일자리 정상화·군 공항 이전”
서구을·동남갑 후보
2020년 04월 08일(수) 00:00
천정배
장병완
호남을 위한 ‘중진 역할론’을 내걸고 마지막 총선 출마를 공동 선언한 민생당 천정배(광주 서구을)·장병완(동남갑) 후보는 7일 광주시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광주형 일자리 정상화, 군 공항 이전 문제 등을 핵심 공약으로 내놓았다.

민주당 각 지역구 국회의원들의 찬반이 명확해 추진을 전혀 하지 못하거나 중단 위기에 놓인 지역 핵심 사업을 다선 국회의원들이 정당을 떠나 챙기겠다는 전략이다.

이날 이들은 “호남의 정치 경쟁을 발전시키고 호남의 정치력을 강화해 광주 발전과 호남 집권의 보루가 되겠다”며 지지를 호소했다.

이들은 “호남의 정치력이 높아질 때 호남과 광주에 경제적 지원이 확대됐다”며 “호남 대선 주자를 함께 만들어 호남의 정치적 역량을 끌어 올리겠다”고 강조했다.

이들은 광주형 일자리 정상화, 군 공항 이전 문제 해결, 한전공대 정상 개교, 에너지 밸리 성공, 남도 신한류 복합문화 벨트 조성, 고령친화복지도시 조성을 약속했다 또 “힘 있는 중진 의원들이 뒷받침할 때 광주와 호남의 투자 제안을 무시하지 못할 것이다”고 덧붙였다.

/오광록 기자 kroh@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