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국전기공사협회 류재선 회장 재선
2020년 02월 27일(목) 00:00
류재선(가운데) 현 한국전기공사협회장이 26일 서울 여의도 소재 63컨벤션센터에서 열린 ‘제55회 정기총회’에서 재선했다.<전기공사협회 제공>
한국전기공사협회 제26대 회장에 류재선 회장(보성 ㈜금강전력·사진)이 재선됐다.

한국전기공사협회는 26일 서울 여의도 소재 63컨벤션센터에서 ‘제55회 정기총회’를 열고, 제26대 회장 선거 개표를 벌여 류 회장의 당선을 확정했다고 이날 밝혔다.

대상자 1만4872명 중 8630명이 투표(총 투표율 58.03%)한 이번 선거에서 류 회장은 4339표(50.28%)를 얻었다. 감영창 후보(동현전력㈜)는 3408표(39.49%), 김갑상 후보(㈜상화전력)는 883표(10.23%)를 받았다. 선거는 20~21일 이틀 간 모바일·인터넷 투표로 진행됐다.

류 회장은 당선 수락 연설에서 “앞으로 3년간 회원의 미래를 짊어져야 하기에 막중한 책임감을 느낀다”며 “1만 7000여 회원은 모두 하나이기에 협회 100년 미래를 위해 업계의 새로운 먹거리 창출과 전기공사업의 부흥을 반드시 이끌겠다”고 말했다.

류 회장은 26명의 비상임 이사와 2명의 감사를 지명하며 26대 신임 집행부를 선임했다.

이날 총회에서는 ▲2019년도 결산(안) ▲2020년도 사업계획 및 수지예산(안) ▲오송사옥 건축 세부계획(안)을 승인했다. 협회는 올해 ▲혁신을 통한 전기공사 경영환경 개선 ▲중소 전기공사기업 역량 강화 ▲오송 연수원 건립 성공적 추진 등을 추진한다.

/백희준 기자 bhj@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