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내년 프로야구 3월 28일 개막…KIA, NC와 홈 개막전
2019년 12월 16일(월) 22:20
KIA 타이거즈가 NC 다이노스를 상대로 2020시즌 첫 승을 노린다.

KBO가 16일 2020년 KBO 정규시즌 경기 일정을 발표했다. 2020시즌은 토요일인 3월 28일 시작되며 팀 간 16차전, 팀당 144경기씩 총 720경기를 치른다.

지난 2018년 이후 3년 연속 토요일 개막이다. 2020시즌에는 도쿄 올림픽으로 인한 휴식기도 있다.

개막전은 2018시즌 최종 팀 성적에 따라 상위 5개 팀 홈구장에서 열린다.

2018시즌을 5위로 마감했던 KIA는 NC를 안방으로 불러들여 홈 2연전으로 2020시즌을 연다.

챔피언스필드와 함께 잠실(롯데-두산), 고척(LG-키움), 문학(삼성-SK), 대전(KT-한화) 등 5개 구장에서 시즌 첫 대결이 전개된다.

KIA는 이어 3월 31일부터 LG와 홈에서 주중 3연전을 갖는다.

‘호랑이 군단’의 2020시즌 첫 원정지는 부산이다.

KIA는 4월 3일 부산으로 건너가 롯데와 주중 3연전을 갖고 첫 원정 경기 일정을 소화한다.

5월 5일 어린이날 경기는 격년제 편성 원칙에 따라 광주(키움-KIA)를 비롯한 잠실(두산-LG), 문학(한화-SK), 수원(롯데-KT), 대구(NC-삼성)에서 진행된다.

7월 24일부터 8월 10일까지는 도쿄올림픽으로 인해 KBO 정규시즌이 일시 중단된다. 도쿄올림픽 야구 종목은 7월 29일 일정을 시작해 8월 8일 결승전을 치르게 된다.

/김여울 기자 woo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