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남대 컨소시엄, 빛그린산단에 산학융합캠퍼스 설립
2019년 11월 13일(수) 04:50
전남대 컨소시엄이 산업통상자원부의 산학융합지구조성사업 대상자로 선정돼 빛그린 산단에 산학융합캠퍼스와 기업연구관을 설립한다.

전남대는 광주시, 광주테크노파크, 광주그린카진흥원, 자동차부품연구원, 한국산업단지공단, 한국금형산업진흥회 등과 공동 구성한 컨소시엄을 통해 사업에 응모해 지원대상으로 12일 최종 선정됐다.

전남대 컨소시엄은 2025년 6월까지 6년간 국비 120억원을 포함해 모두 399억원을 투입, 광주 빛그린산단에 전남대 산학융합캠퍼스와 기업연구관을 설립한다.전남대 정규학위 과정인 ‘AI기반 미래형 수송시스템 융합전공’을 이곳으로 이전해 고용·생산·교육·연구·문화 등이 어우러진 신개념 산업단지로 만들 계획이다.신설하는 산학융합캠퍼스에서는 산학융합 연구·개발, 프로젝트 Lab, 연구개발(R&D) 인턴십, 비즈니스 Lab, 맞춤형 애로기술 지원 등이 펼쳐진다.

/채희종 기자 chae@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