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남구, 추석 연휴 보건소 비상진료·쓰레기 수거
2019년 09월 10일(화) 04:50
광주시 남구가 추석 연휴에 보건소 비상 진료와 쓰레기 수거 등을 운영한다.

9일 남구에 따르면 명절 연휴 기간인 오는 12일부터 15일까지 보건소와 보건 진료소에서 비상 진료를 할 예정이다.

응급 환자 발생을 을 대비해 응급 의료기관과 당직 약국제도 운영된다. 광주기독병원과 씨티병원, 동아병원이 응급 의료기관으로 지정됐으며 약국 38곳도 연휴에 문을 열 예정이다. 연휴기간에도 운영하는 병의원과 약국 현황은 남구청 홈페이지 공지사항에서 확인 가능하다.

환경미화원 특별 근무체계도 유지한다. 남구는 쓰레기 수거와 길거리 청소를 위해 230명을 투입할 예정으로, 추석 당일인 13일만 제외하고 정상 근무에 들어간다. 14일에는 음식물 쓰레기만 수거한다.

동구·서구·북구·광산구 등 나머지 4개 자치구도 추석 연휴 교통·청소·의료·재난 등 각 분야 대책을 수립해 운영할 계획이다.

/김용희 기자 kimyh@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