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서구 자원봉사센터 ‘사랑의 집수리’
울타리재능봉사단 15명 양동시장 노점상 부부 집 환경개선
2019년 09월 03일(화) 04:50
사단법인 광주시 서구 자원봉사센터 울타리재능봉사단(회장 문순자)이 지난달 30일부터 이틀간 집수리 봉사활동으로 사랑을 전했다.

이번 봉사는 광주시 서구 양동시장에서 생계유지를 위해 창문이 없는 열악한 환경에서 노점상을 운영중인 노부부의 안타까운 소식을 전해 듣고 진행됐다.

울타리재능봉사단 15명은 노부부의 주거환경 개선을 위해 회비 200만원을 후원했다.

또한 도배·장판·전기 콘센트·형광등·싱크대 등을 교체하고 천장 페인트 작업을 하는 등 봉사단의 재능을 마음껏 발휘해 집수리 봉사활동을 펼쳤다.

노부부는 “지금처럼 가족도 돌보기 힘든 각박한 사회 환경에서 이웃을 돌보는 자원봉사자들의 따뜻한 사랑과 관심에 깊은 감사의 마음을 전한다”고 말했다.

광주시 서구 자원봉사센터 관계자는 “이번 봉사활동을 통해 조금이나마 쾌적한 환경에서 생활하실 수 있길 기대한다”며 “더불어 사는 이웃에게 작은 도움을 드릴 수 있어 행복했다”고 말했다.

/김민석 기자 ms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