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기아타이거즈
가뇽 첫 승 뒤 ‘동료들의 힘’ 있었다 |2020. 05.21

동료들이 힘을 모아 가뇽의 첫 승을 도왔다. KIA 타이거즈의 가뇽은 지난 20일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 시즌 2차전에서 6이닝 무실점의 호투를 하며, 세 번째 도전 끝에 KBO리그 데뷔승을 거뒀다. 앞선 두 번의 등판에서 출발이 좋지 못했던 가뇽은 1회를 깔끔한 삼자범퇴로 여는 등 한층 위력적인 모습을 보여줬다. 6이닝을 2피안타 2볼…

“나 때문에…” 미안함을 먼저 말한, 승리투수 임기영 |2020. 05.21

‘호랑이 군단’이 선발진의 호투 릴레이로 시즌 첫 스윕을 장식했다. KIA 타이거즈가 21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의 시즌 3차전에서 6-1 승리를 거뒀다. 시즌 첫 스윕이다. 이민우를 시작으로 롯데전 선발로 출격한 가뇽, 임기영이 연달아 호투를 선보이며 모두 승리 투수가 됐다. 이민우가 6이닝 2실점, 가뇽이 6이닝 무…

[덕아웃 톡톡] 900 4사구 최형우 “아프지 않고 하다보니” |2020. 05.21

▲아프지 않고 하다 보니까 = 꾸준함의 대명사 최형우가 통산 17번째 900 4사구 기록을 달성했다. 최형우는 지난 19일 롯데전에서 1회 2사 2루에서 선제 투런포를 날린 뒤 두 번째 타석에서는 볼넷을 골라 출루에 성공했다. 이 볼넷으로 최형우는 900 4사구를 채웠다. 최형우는 “특별한 의미는 없다”면서도 “안 아프고 꾸준히 하면서 이룬 기록이다”고 소…

KIA, 광주시민 위한 유니폼 출시 |2020. 05.21

KIA타이거즈가 광주시민의 날(5월 21일)에 맞춰 ‘광주 유니폼’을 출시했다. 유니폼은 광주연고팀의 자부심을 강조하고 지역 마케팅을 강화하기 위해 제작했다. 흰 바탕에 광주의 영문인 ‘GWANGJU’를 감청색으로 수놓았고, 노란색 테두리로 포인트를 줬다. 감청색과 노란색은 광주시의 상징색이다. 광주 유니폼과 함께 출시된 모자도 감청색 T 로고와…

이민우 “맞으면서 막는 법 배웠다” |2020. 05.20

맞는 법을 배운 이민우가 ‘호랑이 군단’ 마운드를 막는다. KIA 타이거즈의 이민우는 지난 19일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 경기에서 6이닝 4피안타 3볼넷 6탈삼진 2실점의 호투로 9-2 경기의 승리투수가 됐다. 이날 나지완의 타이거즈 프랜차이즈 역대 최다 홈런 타이 기록(207개)이 나오고 황대인과 한승택이 시즌 마수걸이포를 터트리면서…

‘9K’ KIA 가뇽, 선제 투런·삼중살 지원 속 첫승 |2020. 05.20

KIA타이거즈의 드류 가뇽이 세 번째 도전 끝에 KBO 첫 승을 신고했다. KIA가 20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의 시즌 2차전에서 6-0으로 이기며, 연승에 성공했다. 선발로 나온 가뇽이 모처럼 공·수에서 야수들의 도움을 받아 6이닝을 무실점으로 책임지면서 승리의 주역이 됐다. KIA 타자들이 전날에 이어 홈런으로 화력 …

[덕아웃 톡톡] 타이거즈 홈런기록 타이 나지완 “가문의 영광”... 황대인 홈런 비결 “흰 것 보이면 치라더라고요” |2020. 05.20

▲가문의 영광으로 생각합니다 = KIA 거포 나지완이 타이거즈 홈런 역사를 새로 쓴다. 나지완은 19일 롯데전에서 선제 스리런으로 시즌 3번째이자, 통산 207번째 홈런을 기록했다. 이 홈런으로 김성한의 타이거즈 프랜차이즈 역대 최다 홈런과 타이를 기록한 나지완은 “가문의 영광으로 생각한다. 기록 깨고 싶었는데 타이기록을 만들어서 기분 좋다. 꿈꿔왔던 타이…

‘적’이 된 안치홍 “청백전 하는 느낌일 것 같아요” |2020. 05.19

롯데 유니폼을 입고 낯선 챔피언스필드 1루에 등장한 안치홍은 “지금 이 기분이 어떤 기분인지 모르겠다”며 어색하게 웃었다. 서울고를 졸업하고 지난 2009년 KIA 유니폼을 입은 안치홍은 지난 2019년까지 타이거즈를 대표하는 선수로 뛰었다. KBO리그의 신인 기록들을 잇달아 갈아치우며 입단 첫해 타이거즈의 V10의 현장에 섰던 그는 이후 팀을 대표…

‘타이거즈 최다’ 나지완, 30홈런 300홈런까지 간다 |2020. 05.19

‘레전드’ 김성한과 어깨를 나란히 한 KIA 나지완이 30홈런에 도전한다. KIA 타이거즈의 나지완의 19일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롯데 자이언츠와의 시즌 첫 번째 대결에서 선제 스리런으로 결승타를 만들며 9-2 승리의 주인공이 됐다. 팀 승리를 부른 나지완의 시즌 3호포는 타이거즈 역사에 남는 홈런이기도 하다. 이 홈런으로 나지완은 통산 207개…

[덕아웃 톡톡] 터커 홈런존 행운에 윌리엄스 감독 “나도 예전엔…” |2020. 05.19

▲예전이면 가능했지만 = 지난 17일 경기에서 KIA 터거는 챔피언스필드 외야 홈런존을 맞히면서 화제의 인물이 됐다. 부상으로 쏘렌토를 챙긴 터커. 윌리엄스 감독은 “차가 닿을 수 있는 거리에 있다. 미국에서는 닿을 수 없는 먼 곳에 둔다”며 웃었다. 이어 자신의 선수 시절도 회상했다. 윌리엄스 감독은 “애리조나 시절에 100만달러 상품이 걸린 이벤트 …

KIA ‘거포’ 나지완, 김성한과 어깨 나란히 |2020. 05.19

나지완이 순수 타이거즈 역대 최다 홈런 타이 기록을 세웠다. KIA 나지완이 19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롯데와의 시즌 1차전에서 시즌 3호포를 기록했다. 1회말 2사 1·2루에서 타석에 들어선 나지완은 롯데 선발 서준원의 145㎞ 직구를 밀어서 우중간 담잠을 넘겼다. 3-0을 만든 이 홈런은 나지완의 시즌 3호이자 통산 207호. 이…

칼 갈았던 KIA, 고민은 도깨비 타선 |2020. 05.19

‘도깨비팀’ KIA 타이거즈가 ‘극과 극’의 상대를 만난다. KIA가 19일 챔피언스필드에서 롯데 자이언츠를 상대한다. 22일에는 SK 와이번스의 안방으로 가 주말 3연전을 치른다. KIA는 한화 이글스와 두산 베어스를 상대한 지난주 3승 3패의 전적을 냈다. 한화에 시즌 첫 위닝시리즈를 기록했지만, 두산과의 시즌 첫 만남에서는 1승 2패를 남겼다.…

브룩스, 두산 타선에 ‘혼쭐’ |2020. 05.17

‘호랑이 군단’이 곰들과의 시즌 첫 만남에서 루징시리즈를 기록했다. KIA 타이거즈가 17일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 시즌 3차전에서 4-6으로 졌다. 두 팀은 앞선 대결에서는 13-4의 스코어를 주고받으면서 나란히 1승씩 챙겼다. 15일 두산이 3개 홈런 포함 장단 18안타로 13점을 뽑으며 첫 대결에서 승리를 가져갔다. 16일에는 4안…

[덕아웃 톡톡] 극과 극 성적에 윌리엄스 감독 “야구가 그렇다” |2020. 05.17

▲야구라는 게 그렇다 = KIA는 시즌 초반 극과 극의 공격력과 수비력을 보이며 ‘도깨비팀’이 됐다. 지난 15일 두산에 4-13 대패를 당했던 KIA는 16일에는 반대로 13-4 대승을 거두며 설욕전을 했다. 예측할 수 없는 경기력에 윌리엄스 감독은 “야구라는 게 그렇다. 그래서 야구가 특별한 것 같다. 24시도 안 돼서 다른 상황을 맞을 수 있는 게 야…

꿩 먹고 알 먹은 터커의 홈런 |2020. 05.17

KIA 타이거즈의 ‘신흥 해결사’ 터커가 시즌 5호포로 자동차를 챙겼다. KIA 터커는 17일 광주-기아 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두산 베어스와의 시즌 3차전에서 시즌 5번째 홈런을 기록했다. 0-2로 뒤진 4회말 선두타자로 나온 터커는 알칸타라의 150㎞ 직구를 공략해 담장을 넘겼다. 자신의 시즌 5번째 홈런은 ‘행운의 홈런’이기도 했다. 터커가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