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험담했다”…지인에게 흉기 휘두른 40대 긴급체포
2024년 06월 07일(금) 12:05
지인에게 흉기를 휘두른 4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광주남부경찰은 7일 살인미수 혐의로 40대 A씨를 붙잡아 조사중이다.

A씨는 이날 새벽 12시 께 광주시 남구 방림동의 한 음식점에서 지인 B씨에게 흉기를 휘둘러 살해하려 했다는 혐의를 받고 있다.

흉기로 부상은 입은 B씨는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 과정에서 A씨도 부상을 입어 병원에서 치료를 받았다.

A씨는 B씨와 전화 통화로 다투고 음식점으로 찾아오라고 한 뒤, B씨가 음식점 인근 거리에 도착해 차에서 내리자 흉기를 휘두른 것으로 조사됐다.

A씨는 경찰조사에서 “B씨가 자신을 험담했다는 이야기를 듣고 화가나 범행을 저질렀다”는 취지로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치료를 받고 퇴원한 A씨를 긴급체포해 정확한 범행동기를 조사하는 한편 신병처리를 할 예정이다.

/유연재 기자 yjyou@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