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삼성전자, 미국 시장 겨냥 가전제품 선보인다
라스베이거스 ‘KBIS 2024’ 참여
AI 기능 강화 ‘비스포크’ 제품 등
2024년 02월 27일(화) 19:15
삼성전자는 27일부터 29일(현지시간)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KBIS 2024(The Kitchen & Bath Industry Show 2024)’에서 미국 시장을 겨냥한 가전 제품을 선보인다고 밝혔다. <사진>

KBIS는 전 세계 600개 이상의 업체가 참가하는 60년 역사의 북미 최대 규모의 주방·욕실 전시회다.

삼성전자는 이번 전시회에서 럭셔리 빌트인 주방가전 브랜드 ‘데이코(Dacor)’의 빌트인 라인업과 AI 기능이 강화된 ‘비스포크(BESPOKE)’ 가전 신제품을 소개한다.

데이코는 모던한 분위기의 ‘컨템포러리(Contemporary)’ 라인과 클래식함에 최신 트렌드를 더한 ‘트랜지셔널(Transitional)’ 라인 두 가지로 구성됐다.

올해는 트렌드를 반영해 주방 가구장, 싱크대, 아일랜드 식탁 등의 하부에 냉장고와 와인냉장고를 도입한다.

특히 41병의 와인을 보관할 수 있는 언더카운터 와인냉장고는 자외선(UV)을 차단하는 3중 글라스 도어를 적용해 와인 고유의 맛을 보존할 수 있도록 했고, 내부에는 터널 라이팅 조명으로 고급스러움을 강조한다.

삼성전자는 AI 기능이 강화된 비스포크 가전도 선보인다.

카메라를 통해 보관 중인 식재료의 리스트를 만들어주는 ‘AI 비전 인사이드’ 기능이 특징인 ‘비스포크 냉장고 패밀리허브 플러스’, AI로 바닥 환경에 맞춰 청소하고하는 ‘비스포크 제트 봇 콤보 AI 스팀’, AI 맞춤코스로 최적의 세탁·건조 알고리즘으로 동작하는 ‘비스포크 AI 콤보’ 등이 대표적이다.

/김민석 기자 ms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