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피겨 주월초 문승현, 동계체전 동메달
동계체전서 2연속 메달 획득
2024년 02월 20일(화) 20:20
광주대표 문승현(주월초 5)이 제105회 전국동계체육대회 피겨 경기에서 동메달을 획득했다. 지난 전국동계체전에서 은메달을 획득한 그는 2년 연속 동계체전 메달을 목에 걸었다.

문승현은 20일 강원 춘천 송암스포츠타운에서 열린 대회 피겨 사전경기 12세 이하부 싱글 D조에서 34.01점을 획득하며, 황규진(39.23점·서울 성서초 5), 김현우(36.60점·경기 문원초 6)에 이어 3위에 올랐다.

문승현이 더욱 눈길을 끄는 점은 동계체육 불모지인 광주에서 활약하고 있는 ‘형제 선수’라는 사실이다. 한 살 터울 형인 문승영(주월초 6)은 지난 4일 사전경기로 개최된 쇼트트랙 남자 12세 이하부 2000m 릴레이에서 동메달을 획득한 바 있다.

광주시 선수단은 이번 대회 사전경기 기간에 열린 빙상 경기 전 종목에서 메달을 획득했다. 스피드에서 금메달1·은메달2, 쇼트트랙에서 동메달2, 그리고 이번 피겨에서까지 동메달1개를 획득하며 총 6개의 메달을 챙겼다.

광주시 선수단은 오는 22~25일까지 열리는 동계체전 본경기에서 바이애슬론, 스노보드, 스키, 아이스하키, 산악 등 5개 종목에 참가해 그동안 갈고닦은 실력을 뽐낼 예정이다.

/김진아 기자 jinggi@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