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양시, 캔·페트병 자동수거기 추가 설치
개당 10원씩 적립
2023년 11월 09일(목) 21:25
광양시 직원들이 유치원 원아들을 상대로 재활용 분리수거장 활용교육을 하고 있다. <광양시 제공>
광양시가 시민들의 자원순환 인식 개선과 재활용 실천문화 확산을 위해 ‘인공지능 재활용품 자동수거기’ 4대를 추가로 설치했다.

광양시는 2020년부터 2022년까지 인공지능 재활용품 자동수거기를 총 6대가 운영 중이라고 밝혔다.

설치 장소는 ▲광양읍사무소 2대 ▲제2청사 1대 ▲중마동사무소 1대 ▲광영동 드림스타트센터 1대 ▲백운쇼핑센터 1대를 설치했고 이번에 4대를 추가 설치했다.

신규 설치 장소는 총 3곳으로 골약동사무소(1대), 마동근린공원(2대), 광영동사무소(1대)이며, 올해 10월부터 가동이 시작됐다.

해당 수거기에 빈 캔이나 라벨을 제거한 투명페트병을 넣으면 인공지능 센서가 자동으로 선별 압축해 분리수거하며, 이후 전화번호를 입력하면 재활용품 개당 10포인트(10원)를 적립해 준다.

1인당 1일 200개까지 투입 가능하고 2000포인트 이상부터 환급되며 수퍼빈 홈페이지(www.superbin.co.kr) 또는 수퍼빈 애플리케이션에 가입 후 포인트 확인 및 환급 신청할 수 있다.

2020년 5월부터 현재까지 인공지능 자동수거기를 2만1757명이 이용했으며 캔과 페트병 612만 개(122t)를 수거하고 현금 4500만 원을 시민에게 환급했다.

김용식 광양시 자원순환과장은 “무심코 버리는 쓰레기를 인공지능 자동수거기에 넣어 재활용하는 재미도 느끼고 현금도 환급 받기 바란다”고 말했다.

/광양=김대수 기자 kds@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