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가을 목포는 음악도시 “뮤직 플레이”
10월 ‘목포 뮤직 플레이’ 개최…전 국민 경연·공연·체험 등
홀수년 열리는 문학박람회와 도시 대표 브랜드로 육성키로
2022년 01월 26일(수) 18:40
김종식 목포시장이 ‘목포 뮤직 플레이’를 새로운 도시 브랜드로 키우겠다고 선언하고 있다. <목포시 제공>
‘문화도시’를 지향하는 목포시가 올해는 음악으로 문화관광 신상품을 선보인다.

목포시는 오는 10월 갓바위문화타운에서 ‘2022 목포 Music Play(뮤직 플레이)’를 개최한다고 밝혔다.

목포는 이난영 여사, 김씨스터즈, 작곡가 손석우, 남진 등 우리나라 가요사에 큰 발자취를 남긴 대중 음악인들과 인연이 깊은 도시다.

시는 이 같은 음악적 자원을 문화예술 상품, 나아가 산업과 관광으로 발전시키기 위해 2022 목포 뮤직 플레이 개최를 결정했다.

이를 위해 올해 상반기 인사에서 목포음악축제(TF)팀도 신설했다.

시는 ‘근대문학의 산실’로 지난해 문학을 주제로 전국 최초 ‘문학박람회’를 성공적으로 개최해 ‘문학의 도시’라는 도시 브랜드를 선점했다.

올해에는 2022 목포 뮤직 플레이를 통해 ‘대중음악의 산실’, ‘한류음악의 출발점’이라는 위상을 알리겠다는 구상이다.

2022 목포 뮤직 플레이는 전국민 누구나 참여하는 경연, 공연, 체험 등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시는 현재 기본계획 구상 용역을 진행하고 있으며 앞으로 시민, 전문가 등과 협의해 구체적인 실행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목포시는 목포 뮤직 플레이를 짝수 해에 개최해 홀수 해에 열리는 문학박람회와 함께 해마다 가을에 대규모 문화예술행사를 펼칠 계획이다.

/목포=문병선 기자·서부취재본부장 moon@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