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지천명의 오늘의 운세] 2022년 1월 21일 띠별운세
음 12월 19일 甲戌
2022년 01월 21일(금) 00:00
36년생 받아들인다면 절대적으로 도움이 될 것이다. 48년생 형편을 감안해서 개별적으로 처리함이 맞다. 60년생 조건이 양호해지면서 자신감이 생길 것이다. 72년생 이제는 전후좌우의 정황을 살피면서 숨고르기를 해야 할 때다. 84년생 오해를 풀고 나면 불편이 해소 되리라. 96년생 상대의 뜻에 따르는 것이 최선이다. 행운의 숫자 : 40, 83

37년생 숙고의 시간이 길수록 실속이 있다는 것을 알라. 49년생 때와 장소에 따라 가변적인 상황이 될 수다. 61년생 무리한다면 역효과가 날 수도 있다. 73년생 전후를 살펴보면 충분히 이해할 수 있을 것이다. 85년생 지근지처에 있는 것들을 살펴본다면 반드시 득이 있다. 97년생 상생의 길을 도모하는 것이 바람직하다. 행운의 숫자 : 03, 62

38년생 이것저것 따지지 말고 시원스럽게 양보하는 것이 더 낫다. 50년생 궁극적으로는 자연스럽게 이루어지리라. 62년생 별 탈은 없지만 적극적인 활동이 아쉽다. 74년생 도모하기 위해서 물밑 작업이 활발하다. 86년생 진솔하게 털어 놓는 것이 바람직하다. 98년생 일장일단이 있음을 알고 대처하는 것이 지혜롭다. 행운의 숫자 : 42, 50

39년생 지금의 마당에서는 참신한 변화의 추구가 활로를 개척하는 생명선이라고 말할 수 있다. 51년생 조절을 잘 해야 무리함이 없을 것이다. 63년생 불완전하다면 백 번이고 다시 하는 것이 당연하다. 75년생 하나가 성사되면 연쇄적인 진전이 있겠다. 87년생 평탄하고 순조로운 판세이다. 99년생 가히 납득이 갈 것이다. 행운의 숫자 : 00, 89

40년생 점진적으로 나아질 것이니 계속 밀어 붙여라. 52년생 경시할 때에는 액을 당하게 되어 있다. 64년생 이해 관계인의 파격적인 제의가 보인다. 76년생 단순하게 여긴다면 복병을 만나게 된다. 88년생 손질을 한다면 바람직한 판국을 이루게 될 것이다. 00년생 부수적인 것은 차치하고 목전의 현실에만 집중하자. 행운의 숫자 : 14, 74

41년생 우선 가장 급한 일부터 처리하고 볼 일이다. 53년생 진퇴를 분명히 해야 손실을 줄인다. 65년생 잠시 일정한 간격을 유지하고 있는 것이 효과적이다. 77년생 노고를 가중시키는 요인들이 발생하는 동세이니라. 89년생 전체를 종합적으로 정리해 볼 수 있는 여유가 필요하다. 01년생 믿는 도끼도 세심하게 살펴보자. 행운의 숫자 : 15, 80

42년생 일상에 파문을 던지는 이가 있으리라. 54년생 외적인 화려함보다 내적인 충일에 힘써야겠다. 66년생 의심스럽다면 몇 번이고 확인하는 것만이 손실을 최소화한다. 78년생 신뢰가 바탕이 되어야 할 것이다. 90년생 실익의 관점에서 판단하면 무리가 없겠다. 02년생 부족함을 채우는데 있어서 최선을 다하여 노력하자. 행운의 숫자 : 23, 71

43년생 무리할 필요는 없는 법이니 자신의 능력에 맞게 최선을 다 하면 그만이다. 55년생 뿌린 대로 거둘 것이니 부지런히 활동하라. 67년생 흉내내다가는 참으로 우스운 꼴이 되리라. 79년생 다양하게 고찰해 볼 필요가 있다. 91년생 전환점에 이르렀으니 슬기롭게 임하자. 03년생 개선하지 않으면 많은 손재가 따른다. 행운의 숫자 : 41, 64

44년생 모든 방법을 총동원해야만 난국을 풀 수 있을 것이다. 56년생 최소화하는 것이 경제성에 일조 하리라. 68년생 과거의 관행과 전형을 따랐을 때 완성도가 높아진다. 80년생 강구한다면 능히 방책을 찾게 되리라. 92년생 핵심적인 영향력을 가지고 전면에 나서는 형상이다. 04년생 양질을 추구해야 합리적이다. 행운의 숫자 : 43, 57

33년생 하나하나 정리해야 할 국세에 놓여 있도다. 45년생 오랫동안 학수고대하여 왔던 바가 스스로 찾아올 것이니라. 57년생 원칙을 적용하는 것이 순리임을 알라. 69년생 현상을 제대로 분석하고 확실히 대응하라. 81년생 사려 깊게 추진하는 것이 현명한 방법이다. 93년생 길사로 연결되는 행운이 강하게 밀려오고 있다. 행운의 숫자 : 17, 94

34년생 표면적인 상황이므로 그다지 별 의미는 없다. 46년생 일순간에 성과가 반실할 수도 있는 형세이다. 58년생 유연하게 대처하려는 노력이 절실한 판세에 놓여 있다. 70년생 진부함을 벗어나려는 파격이 요청된다. 82년생 짧은 시간 동안에 잇따라 일어날 것이다. 94년생 매우 부담스럽고 벅찬 하루가 될 것이다. 행운의 숫자 : 19, 88

35년생 과정에 충실하면 결실을 맺는다. 47년생 절제 속에서만이 건실한 진보가 있을 것이다. 59년생 준비한다면 능히 위험에 대비할 수 있을 것이다. 71년생 과정이 부실하면 헛수고이다. 83년생 물질적인 면은 양호하지만 심리적인 압박감이 따를 수 있다. 95년생 무의식중에 넘어지거나 빗나갈 수도 있느니라. 행운의 숫자 : 30, 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