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광주시, 설연휴 대비…상수도 급수대책 마련
상수도사업본부
2022년 01월 17일(월) 01:00
광주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설 연휴기간 시민들이 수돗물 사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설 명절 대비 급수 종합대책’을 수립하고 24시간 비상근무체제에 돌입한다”고 16일 밝혔다.

수돗물 사용량이 급증하는 명절에는 수도관 압력의 변동이 심해 누수, 출수불량 등의 사고가 잦고 특히 설 연휴기간은 추운날씨로 수도시설이 동파되는 사례가 빈번하게 발생하기 때문이다.

상수도사업본부는 수돗물 출수 불량 등 모든 수돗물사용 불편상황에 대비해 각 정수장은 물론 시내 고지대와 사회복지시설 급수시설을 점검하고, 공사현장 주변 시설에 대해서도 점검을 강화한다.

또 오는 29일부터 연휴 마지막 날인 2월 2일까지는 각종 민원을 신속하게 처리하기 위해 ▲급수 종합상황실 ▲민원 기동처리반 ▲수질검사반 ▲정수장별 상황실을 운영하는 등 1일 28명이 24시간 비상근무에 나선다.

13일부터 2월2일까지는 동복댐 수몰지역을 찾는 성묘객을 수송하기 위해 선박 2척을 코로나19 방역수칙에 맞춰 탄력적으로 운행하며, 구명의 준비, 청원경찰 배치, 운항 전 안전교육, 탑승 전 발열체크 및 코로나 감염예방 등 필수적인 안전대책도 마련했다.

수도 관련 불편사항은 국번 없이 121(휴대전화 이용 시 062-121)로 신고하면 신속하게 안내를 받을 수 있다.

/박진표 기자 lucky@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