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번 주말 한겨울 같은 추위 닥친다
광주지방기상청, 토요일부터 기온 뚝 ‘한파특보’ 발효
15~16일 5~20㎜ 비 예보
2021년 10월 14일(목) 21:00
/클립아트코리아
이번 주말 광주와 전남 대부분 지역에 한파특보가 예고됐다.

광주지방기상청은 14일 “토요일인 16일부터 기온이 큰 폭으로 떨어져 올해 가을 첫 한파주의보가 발표되는 곳이 있겠다”고 밝혔다.

한파주의보는 일 최저기온이 전날보다 10도 이상 떨어져 섭씨 3도 이하를 기록할 것으로 예상될 때 발효된다.

광주지방기상청은 고도 약 5㎞ 상공에서 영하 25도 이하의 찬 공기가 우리나라로 남하하고, 지상에서 차가운 고기압이 확장하며 16일 오후부터 기온이 점차 낮아질 것으로 전망했다.

이번 추위는 18일까지 이어지다 잠시 소강세를 보인 뒤 20일부터 다시 시작될 것으로 보인다. 아울러 15~16일 광주와 전남에는 5~20㎜의 비가 내릴 것으로 예측됐다.

기상청은 “찬 공기가 빠르게 유입돼 기온이 급격히 낮아지고 바람도 강하게 불어 체감온도가 2~6도 더 낮아 실제 느끼는 추위는 더욱 강할 것”이라며 “건강관리에 각별히 유의해야 하며 농작물 냉해 피해가 발생할 수 있어 철저한 대비가 필요하다”고 말했다.

/김민석 기자 ms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