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나주시, 남평 강변제방도로 확·포장 6월 착공
익산국토관리청, 지석천 제방하천 점용허가 최종 승인
25억원 들여 2.24km 공사…주민숙원사업 해결 기대
2021년 04월 29일(목) 20:10
나주시 남평읍 주민들의 오랜 숙원사업이었던 ‘지석천 제방도로 확·포장 공사’가 오랜 진통 끝에 첫 삽을 뜨게 됐다.

나주시는 최근 강인규 시장이 박성진 익산지방국토관리청장과의 면담을 통해 남평 강변도로 제방도로 확·포장 및 치수 시설 설치를 위한 ‘지석천 제방 하천 점용허가’를 최종 승인받았다고 29일 밝혔다.

지석천 제방도로는 남평읍 중앙교와 서산리(지방도 822)를 잇는 총 길이 2.24km구간으로 강변도시 아파트 입주민들의 광주 방면 주 통행로로 이용되고 있다. 하지만 제방도로가 노면 폭이 협소해 비포장 갓길 주행으로 인근 상가와 주택에 분진, 소음 및 사고 위험성이 높은 구간으로 도로 확·포장이 시급한 실정이다.

이에 나주시는 2017년 제방도로 확·포장공사 위한 실시설계 용역 착수하고 이듬해 해당 도로를 도시계획도로로 결정하는 등 일찍이 착공에 필요한 제반 사항을 완료한 상태다. 하지만 공사 착공을 위한 하천점용 허가를 놓고 익산청과 협의가 지연되면서 지난 4년 간 답보 상태였다.

강 시장은 하천점용 허가를 위해 2017년부터 줄기차게 익산청 방문해 오다가 최근 박 청장과의 면담에서 결실을 맺었다.

나주시는 내달 주민설명회를 거쳐 남평도시개발사업비 25억원을 투입, 6월 중 총 길이 2.24km(폭 7~10m)의 지석천 제방도로 확·포장 및 친수·안전시설 설치 공사에 착수할 계획이다.

또 시는 도로 확·포장과 함께 주민 편의와 안전을 위한 제방 성토 및 보행자 겸용도로 및 화단, 보행자 데크, LED가로등, 횡단보도, 과속 카메라·방지턱 등 기반시설 설치 공사도 함께 추진할 방침이다.

강인규 나주시장은 “남평읍민의 오랜 숙원이었던 지석천 제방도로 확·포장을 통해 원활한 차량 통행과 소음, 분진 문제 해결은 물론 지석천 치수 및 친수 설치에 따른 집중호우 피해를 예방할 수 있게 됐다”며 “비록 긴 시간이지만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해 통 큰 결단을 내려준 박 청장께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밝혔다.

/나주=손영철 기자 ycson@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