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남도 2월 전통주 ‘진도홍주 루비콘’선정
2021년 02월 23일(화) 18:35
전남도가 2월을 대표할 남도 전통주로 대대로영농조합법인의 ‘진도홍주 루비콘’<사진>을 선정했다.

‘루비콘’은 홍주 색깔을 나타내는 ‘루비’와 신비한 생명체인 ‘유니콘’을 합쳐 이름이 지어졌으며, 100% 진도쌀과 지초를 사용해 만든 프리미엄 리큐르주다. 주재료인 지초는 산삼에 버금가는 신비한 약초로, 동의보감과 본초강목에 의하면 피를 맑게 하고 장염과 인체의 해독에 뛰어난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화려한 빛깔로 한눈에 반하게 만드는 진도홍주는 알코올 도수 40도의 술이지만, 맛이 부드럽고 뒤끝이 깔끔하며 지초의 효능으로 숙취와 갈증이 적은 것이 특징이다. 지난 2015년 세계 3대 주류품평회인 몽드셀렉션과 샌프란시스코 국제주류품평회에서 각각 금상을 수상하는 등 세계적인 명주와 비교해도 손색없을 만큼 우수한 품질을 인정받았다.

진도홍주는 고려 초부터 빚기 시작해 임금에게 올려졌던 진상품으로, 지난 1994년 전라남도 무형문화재 제26호로 지정됐다. 김애란 대표는 “인천, 싱가폴 등 해외 면세점에 입점해 2억원의 수출 성과를 거뒀다”며 “앞으로도 미국, 중국 등을 집중 공략해 수출량을 확대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윤현석 기자 chadol@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