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무안군, 고부가가치 항공정비산업 본격 육성
세한대·무안에어로테크닉스와 협약
2021년 02월 08일(월) 00:00
무안군과 세한대학교, ㈜무안에어로테크닉스는 지난 4일 항공정비(MRO) 분야 발전과 상생협력을 위한 산·관·학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

항공정비(MRO)는 정비(Maintenance), 수리(Repair), 분해점검(Overhaul)을 통칭한다.

항공기는 비행 전·후 일상점검과 기체 안전성에 대한 동체·날개·배선 등의 상세점검, 항공기를 전체적으로 분해·수리·조립하는 종합정비가 필요하다.

이번 협약은 지난해 8월 동신대학교와의 업무협약에 이은 두 번째 협약으로 항공정비업체가 필요로 하는 전문인력을 확보하는 좋은 기회가 될 것으로 기대된다.

무안군은 앞서 지난 2018년 항공산단 조성을 위해 리투아니아 항공정비회사인 FL 테크닉스와 입주의향(MOA)협약을 체결, 오는 2022년 준공을 목표로 산단 조성 공사에 들어갔다.

무안군 관계자는 “2023년부터는 대학생들을 대상으로 한 교육과 현장실습을 통해 우수인력을 확보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며 “고부가가치 항공정비산업을 무안군의 미래 전략산업으로 육성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무안=임동현 기자 idh@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