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주말에 다시 추워진다 … 전남·제주도 눈 소식도
15일 밤부터 기온 ↓ 17일 더 춥다
16일 전국이 흐리고 눈 쌓이는 곳도
2021년 01월 15일(금) 21:30
주말에 다시 추위가 찾아오고 눈도 내릴 전망이다. 사진은 광주시 남구 광주콩종합센터 장독대에 쌓인 눈. /최현배 기자choi@kwangju.co.kr
주춤했던 추위가 다시 찾아온다. 15일 밤부터 기온이 크게 내려가면서 중부지방을 중심으로 주말 낮 기온이 영하권에 머물 것으로 보인다.

기상청은 15일 “북서쪽에서 찬 공기가 유입되면서 16일 아침 기온은 오늘보다 큰 폭(10도 내외)으로 떨어지는 곳이 많겠다”며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는 -10도 내외, 그 밖의 수도권과 충청내륙, 경북북부내륙, 전북동부내륙은 -5도 내외의 분포를 보이겠다”고 밝혔다.

경기북부와 강원영서북부에는 낮 동안 내린 비나 눈이 얼어 도로가 미끄러울 것으로 보여 교통안전에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광주·전남 지역의 아침 최저기온은 -5도 내외의 분포를 보이겠으며, 낮 최고기온도 1~5도가 예상된다. 강한 바람과 함께 체감온도는 더욱 떨어질 전망이다.

17일에는 기온이 더 내려간다.

16일보다 3~5도가량 기온이 떨어지면서 경기내륙과 강원영서의 아침 기온이 -15도 내외가 될 전망이다. 수도권과 충북북부, 경북북부내륙은 -10도 내외로 떨어져 춥겠다.

광주·전남지역의 아침최저기온도 -6~-2도, 낮최고기온은 1~3도로 예상된다.

서해상에서 만들어진 구름대의 영향으로 16일 밤부터는 전남서해안과 제주도 지역에 눈발이 날리겠다. 눈은 17일 새벽 강해져 전북서해안, 전남권서부, 제주도(산지 제외) 지역에 1~5cm의 적설량을 보일 것으로 전망된다. 울릉도와 독도는 15cm 이상 눈이 쌓일 것으로 보인다.

16일 전남지역에서는 안개도 주의해야 한다.

기상청은 “16일 새벽부터 아침 사이 전남내륙에는 가시거리 1km 미만의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으니, 교통안전에 각별히 유의하기 바란다”고 언급했다.

미세먼지 농도는 전 권역에서 ‘보통’ 수준을 보이겠지만 수도권·강원권·충청권·호남권은 아침까지, 영남권·제주권은 오전에 일시적으로 ‘나쁨’ 수준이 예상된다.

국립환경과학원 대기질통합예보센터는 “15일 유입된 국외 미세먼지와 황사가 오전에 남동쪽으로 이동하면서 대부분 지역에서 농도가 다소 높겠지만 오후부터 원활한 대기 확산으로 점차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고 예보했다.

/김민석 기자 mskim@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