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온라인 광주세계김치축제 예상 외 성과 냈다
30여t 판매·누적 방문객 37만명
온라인 축제 가능성 확인
2020년 11월 26일(목) 00:45
코로나19 감염세 차단을 위해 온라인으로 진행된 제27회 광주세계김치축제가 성황리에 마무리 됐다. 김치만 30여t을 판매했고, 누적 방문객도 37만 여명을 기록했다.

25일 광주시에 따르면 지난 2일부터 22일까지 온라인으로 진행된 ‘제27회 광주세계김치축제’는 정부 주관 할인행사인 ‘2020년 코리아세일페스타’와 연계해 하루평균 400여 건이 넘는 주문 물량을 소화했다. 지난해 김치축제 참여업체 현장 판매액의 2배 이상인 총 30여t(2억9000만원 상당)의 광주김치를 판매했으며, 누적 방문객도 7배나 증가한 37만여 명으로 기존 야외행사 이상의 성과를 거뒀다는 게 광주시의 설명이다.

지역별로는 광주, 전남 등 전라권이 전체 판매량의 40%를, 서울, 경기, 인천 등 수도권이 37%를 차지했다. 부산, 대구 등 경상권은 13%, 대전, 충남 등 충청권은 5% 등 이었다.

이색김치로 준비한 1인 가구 혼밥김치는 변화된 식습관을 고려한 맞춤형 김치로 호평 받았으며, 식물성 재료로 만든 비건김치는 매일 준비된 물량이 소진될 정도로 인기를 끌면서 쇼핑몰 입점 제의까지 받았다. 또 300여 명에 이르는 온라인 서포터즈 김치먹방과 요리활동은 축제 붐업 효과를, 세계김치연구소와 협업해 제작한 10종의 이색김치 응용요리는 영상별 누적 조회수가 2만회를 기록하는 등 가정에서 우리 김치문화를 배우고 즐기는 문화를 조성했다는 평가도 받았다.

/박진표 기자 lucky@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