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기아차 4세대 SUV 쏘렌토 출시
강인함과 세련미 특징
2020년 03월 17일(화) 20:00
기아차가 17일 스포츠유틸리티차(SUV) 쏘렌토 4세대를 정식 출시했다.

이날 기아차에 따르면 4세대 쏘렌토는 6년 만에 나오는 새 모델로 강인함과 세련미를 담은 디자인과 대형 SUV 수준의 공간, 주행성능, 첨단 안전·편의사양 등이 특징이다.

외장 디자인은 ‘정제된 강렬함’이 주제로 내부는 ‘기능적 감성’을 내세웠다는 게 기아차의 설명이다.

디젤 모델은 강화된 배출가스 규제를 맞춘 ‘스마트스트림 D2.2’ 엔진과 우수한 변속 응답성과 부드러운 변속감을 갖춘 ‘스마트스트림 습식 8DCT’가 현대차그룹에서 처음 적용됐다. 복합연비는 14.3㎞/ℓ(5인승, 18인치 휠, 2WD 기준)다.

하이브리드 모델은 스마트스트림 터보 하이브리드 엔진과 6단 자동변속기가 들어간다.

기아차는 3분기에 스마트스트림 G2.5 T 엔진과 스마트스트림 습식 8DCT가 탑재된 가솔린 터보 모델을 추가할 계획이다.

이밖에 현대차그룹에서 처음으로 ‘다중 충돌방지 자동 제동 시스템(MCB)’이 들어갔다. 1차 충돌 후 운전자가 일시적으로 차량을 통제하지 못하면 자동으로 차량을 제동해 2차 사고를 방지한다.

코로나19로 인해 출시행사는 온라인 토크쇼로 대체된다. 시승 프로그램도 퇴근 시간 후 운영되며 이색 액티비티를 함께 체험하도록 구성됐다.

기아차는 증강현실(AR) 기술을 활용한 ‘기아 Play AR’ 앱으로 전시장을 오지 않고 쏘렌토를 살펴볼 수 있도록 했다.

쏘렌토 가격은 개별소비세 1.5% 기준 디젤 모델이 트렌디 2948만원, 프레스티지 3227만원, 노블레스 3527만원, 시그니처 3817만원이다.

하이브리드 모델 가격은 사전계약 고객은 프레스티지 3550만원, 노블레스 3830만원, 시그니처 4100만원이다. 신규계약을 받을지는 미정이며 가격도 검토 중이다.

/박기웅 기자 pboxer@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