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민선 광주체육 재도약 위한 ‘공약비전시민위원회’ 출범
2020년 01월 22일(수) 19:00
민선 초대 광주시체육회 출범 공약·비전시민위원회 위원들이 첫 회의에서 광주체육 발전을 위해 활동할 것을 다짐하고 있다. <광주시체육회 제공>
광주시체육회가 광주체육 재도약의 밑그림을 그려나갈 ‘공약비전시민위원회’가 출범했다.

‘민선 초대 광주시체육회 출범 공약·비전시민위원회’(이하 비전시민위·위원장 주원)가 22일 체육회관 2층 중회의실에서 출범과 함께 첫 업무를 시작했다. 공약비전시민위는 지역 체육·교육·종목단체·언론 등 전문가 10명으로 구성했다.

비전시민위는 이날 체육행정 업무 진단과 공약사항 추진 계획 마련, 미래비전 정책 수립을 위한 활동을 시작했다. 이들은 김 회장이 후보 시절 내세웠던 안정적 재원 조달시스템 구축, 경쟁력을 갖춘 전문·학교체육 육성, 시민과 함께하는 생활체육 활성화, 체육인 복지·소통 강화 등 주요공약 실천 방안을 수립하는 컨트롤타워 역할을 수행한다.

위원회는 김 회장의 선거 동반자였던 전갑수 전 광주시 배구협회장의 공약과 타 시·도체육회의 우수정책 사례를 수집해 접목할 방침이다.

이를 위해 ▲경영분과 주원 위원장 ▲전문·학교체육분과 김현중 전 동부교육지원청 교육국장, 송상현 전남과학대 교수, 김승동 시 사격연맹 전무이사 ▲생활체육분과 김홍남 조선대 교수, 변동룡 시 파크골프협회장 ▲시설관리분과 김옥환 광산남부스포츠클럽 회장, 김준 전남대 교수 ▲자치구체육·복지분과 김철주 부위원장(조선대 교수), 정천규 전 서구체육회 상임부회장을 분야별 위원으로 위촉했다. 각 분과를 조율할 연구위원으로 안현주 광주시 스키협회 이사를 선임했다.

김창준 신임 회장은 비전시민위 출범식에서 “민선의 닻을 높이 올린 올해가 실질적인 ‘광주체육 백년대계’를 설계할 원년이라며 중단 없는 변화와 혁신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윤영기 기자 penfoot@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