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내일부터 내년 1월 27일까지 ‘순천만국가정원 별빛축제’
3D 공룡세계 추억 만들고 동화나라 화이트가든 만나고
2019년 12월 19일(목) 04:50
“정원에서 겨울밤 이야기를 들어 보세요.”

순천만국가정원은 20일부터 내년 1월 27일까지 39일간 국가정원 서문광장과 습지센터 일대에서 ‘순천만국가정원 별빛축제’를 개최한다.

매일 오후 6시부터 9시까지 진행되는 이번 별빛축제의 주요 관람 포인트는 공룡을 주제로 한 미디어아트 프로그램 나이트사파리와 별빛으로 물든 국가정원 야간경관, 실내 연출이다.

미디어 아트 ‘나이트사파리’에서는 ‘두루미둥지에 품어진 알 중 몇몇이 사라진 줄 알았던 공룡의 알이었다’는 상상 속에서 시작해 나무도감원과 평화정원에서 새로운 공룡 세계가 펼쳐진다.

3D 홀로그램 영상을 통해 보다 생생한 공룡의 모습이 관람객의 눈길을 사로잡는다. 크고 작은 공룡들의 이야기를 따라 걷다보면 마주하게 되는 커다란 공룡 조형물 앞에서는 잊지 못할 추억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반짝이는 조명을 따라 국가정원 서문으로 입장하면 거대한 크리스마스트리가 형형색색으로 관람객을 반기고, 하늘정원까지 관람객의 발걸음을 이끈다.

WWT습지에서는 달빛에 뛰어노는 짱뚱어가 이색적이다.

국제습지센터 안에서는 눈이 내린 동화나라에 온 듯한 화이트가든도 만나볼 수 있다.

이 밖에도 주말과 공휴일에는 매직쇼를 관람할 수 있다. 공연이 없는 날에는 매일 2편의 영화도 무료로 상영된다.

겨울의 낭만을 더해줄 군고구마와 떡볶이 등도 판매 예정이다.

자세한 공연시간과 영화는 국가정원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순천=차성환 기자 csh@kwangju.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