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남대 ‘홍콩 지지 현수막’ 훼손 수사 의뢰
2019년 11월 19일(화) 04:50
최근 전남대학교에서 ‘홍콩 시위 지지’ 게시물이 잇따라 훼손된 사건과 관련해 한 단체가 경찰에 수사를 의뢰했다.

18일 ‘벽보를 지켰던 시민들’이라는 이름의 단체는 보도자료를 내고 “18일 광주북부경찰에 전남대 인문대 쪽문 등에 붙여진 홍콩 시위 지지 플래카드와 대자보를 훼손한 혐의(재물손괴 등)로 전남대 중국인 유학생들을 처벌해달라고 신고했다”고 밝혔다.

이들은 또 홍콩 시위를 지지하는 대학생과 이에 반대하는 중국인 유학생 간 마찰이 빚어졌을 때 현장에 있던 교직원이 벽보 철거를 종용했다며 전남대 총장의 사과와 자유 보장 등 재발방지책 마련을 요구했다.

이와 함께 중국인유학생회측에는 대자보와 플래카드 훼손을 중단하는 대신 민주적이고 평화적인 의견 개진을 해달라고 촉구했다.

/김한영 기자 youn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