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저출산 여파 … 여군 늘리고 교사 줄인다
정부, 군 50만명으로 감축
2019년 11월 07일(목) 04:50
홍남기 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6일 “상비병력을 2022년까지 50만명 수준으로 감축하겠다”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절대인구 감소 충격 완화를 위해 “전력 구조는 첨단 과학기술을 중심으로 개편하겠다”며 이같이 말했다. 올해 말 기준 상비병력은 57만9000명이다. 인구 감소로 병역 의무자가 줄어들기 때문에 앞으로 3년 동안 병력 약 8만여명을 줄이겠다는 계획이다. 홍 부총리는 이어 “간부 여군 비중을 올해 6.2%에서 2022년 8.8%까지 확대하겠다”고 말했다.

홍 부총리는 학령인구 감소와 관련해선 “새로운 교원 수급 기준을 마련하고 작지만 효율적 학교 운영 모델을 개발하겠다”고 밝혔다.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