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미쓰코리아' 칼 뮐러, "마사이워킹슈즈는 한국의 논에서 영감, 미쓰푸드는 된장♥"
2019년 05월 19일(일) 17:14
출처 : tvN 미쓰 코리아
'미쓰코리아' 칼 뮐러가 마사히 워킹 슈즈를 개발하게 된 계기를 밝혔다.

오늘 19일(일) 오후 4시 30분 방송되는 tvN 일요예능 '미쓰 코리아'에서는 스위스에서 한국을 그리워 하고 있는 호스트와의 이야기가 시작된다. '미쓰 코리아' 멤버들을 자신의 집으로 초대한 호스트는 바로 스위스 국민 기업의 CEO 칼 뮐러.

칼 뮐러는 한국에서 선풍적 인기를 끌었던 기능성 신발 '마사이 워킹 슈즈'의 개발자이다. 그는 "한국의 논에서 걷다가 통증이 없어지는 걸 알고 직접 체험하고 연구해 창업 아이디어를 얻게 됐다"고 밝혀 놀라움을 자아냈다. 이어 "추수하고 나서 물을 뺀 후 진흙의 느낌이 너무 좋았다"며 "그래서 회사의 모티브로 삼았다"고 덧붙였다.

한국 거주 경험 20여년을 자랑하는 칼 뮐러는 능숙한 한국어부터 뒷마당에 위치한 한국식 텃밭, 대가족 문화 등 집안 가득 한국에서 영향 받은 면모가 가득하다. 특히 빵에 홈메이드 된장을 찍어먹을 정도로 된장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자랑하기도.

멤버들은 한국에서 접한 적 없는 독특한 조합에 어색함을 느꼈지만, 한 입 먹어본 후 "잘 어울린다. 궁합이 잘 맞는다"며 된장 빵 시식을 멈추지 못했다.

이날 방송에서는 칼 뮐러의 '미쓰 푸드' 추억의 된장요리를 만들기 위해 새로운 팀장들이 출격한다.

한편 '미쓰코리아'는 이역만리 집-밥 교환 프로젝트 tvN '미쓰 코리아'는 추억의 맛을 찾아주고 하룻밤 얻어 자는 글로벌 쿡스테이 예능 프로그램으로 매주 일요일 오후 4시 30분 tvN에서 방송된다.


온라인미디어 인턴 박유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