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KBS2 닥터 프리즈너' 최종회, 남궁민의 극에 다른 연기
2019년 05월 15일(수) 22:07
출처 : KBS2 닥터 프리즈너 캡처
오늘 15일 KBS2 드라마 닥터프리즈너 최종회가 방송했다.

나이제(남궁민)는 이재환(박은석)의 형집행정지를 이덕성 회장이 앓았던 헌팅턴 병으로 받아내겠다고 공표하고 모이라(진희경)는 심하게 동요하고 선민식(김병철)은 이재준(최원영)이 가족까지 협박해오자 이재준(최원영)을 향한 공격을 나이제(남궁민)에게 연락한다.

한편 정의식(장현성)은 오정희(김정난) 사건을 조사하다 태강과의 수상한 연결고리를 발견하는데 과연 어떻게 될지 많은 시청자들이 관심을 갖고 있다.

이번 드라마에서 남궁민의 연기는 환상적이였다. 날카로운 눈빛, 서늘한 카리스마는 물론 이성을 잃고 폭주하는 모습과 오열하는 연기까지 극에 흐름에 따라 자유자재로 변화하는 그의 특유의 완급 조절 연기는 안방극장에 짜릿한 전율을 안기며 시청자들을 열광하게 했다.

인생 캐릭터를 만난 남궁민은 소속사를 통해 "촬영 기간 동안 행복하게 촬영할 수 있었다며 많은 동료들에게 감사한다"고 전했다.





온라인미디어 인턴 손조영